맨유는 세 영입위원회에 허더스필드출신의 웨버를 앉히길 원함

댓글 : 0 조회 : 110 추천 : 0 비추천 : 0

안전놀이터 검증 

맨유는 새 이적 위원회의 일원으로 스튜어트 웨버를 원한다. 


웨버는 허더스필드타운에서 축구오퍼레이션을 총괄했으며 허더스필드의 승격에 일조하고 노리치의 스포팅디렉터로 일하며 공헌을 하기도 했다.


더선에 의하면 웨버는 허더스필드의 승격에 큰 부분을 맡았으며 맨유의 리빌딩의 핵심이 될 수도 있다.


MEN스포츠에 따르면 우드워드 부회장은 이적위원회에 전 맨유 선수들을 포함해 웨버가 들어오길 바란다.




웨버는 2015년 울버햄튼에서 이직했으며 바그너 감독의 팀이 승격할 수 있는데 큰 공헌을 했다.


웨버는 노리치에서 큰 이적을 성사시키며 재정적인 발전을 시켰고 예로 클럽레코드로 제임스 매디슨을 23M파운드에 팔기도 했으다. 


 


또한 웨버는 2010년에 스털링의 QPR에서 리버풀로 이적을 성사시키기도 했다.


허더스필드에서 대니워드, 애런 무이, 이지 브라운, 케이시 팔머등 챔피언십 승격에 큰 도움이 된 영입을 성사시켰다.

최근글